Investors & Media

보도자료

HomeInvestors & Media보도자료

에이비엘바이오, ABL503 국내 임상 1상 신청으로 글로벌 임상 1상 확장 단계 돌입
2023-02-07ablbio

미국에서 진행 중인 임상 1상의 용량 증량 파트 본격 개시

새로운 기전의 이중항체로 우수한 항암 효과와 최소화된 독성 부작용 기대

 

이중항체 전문기업 에이비엘바이오(대표 이상훈) 한국 식품의약품안전처(MFDS) 이중항체 면역항암제 ABL503 국내 1 임상시험계획(IND) 신청했다고 7 밝혔다. 지난 2020 미국 FDA 임상 1 신청 이후 2년여만으로, 현재 미국에서 진행 중인 1 임상시험의 용량 증량 파트 다음 단계인 확장 파트를 진행하기 위해서다.

 

에이비엘바이오는 미국의 6 임상 기관과 함께 국내 임상 기관에서 진행할 확장 파트임상시험을 통해 단독 요법에서의 추가적인 안전성 데이터를 확보하고 임상 2상을 위한 권장 용량(recommended phase 2 does, RP2D) 최적의 타겟 암종을 결정할 계획이다.

 

그랩바디-T(Grabody-T) 플랫폼 기술이 적용된 ABL503 PD-L1 4-1BB 동시에 표적하는 이중항체 면역항암제로 현재 나스닥 상장사 아이맵(I-Mab) 공동개발을 진행 중이다. 아직 구체적으로 공개할 수는 없지만 현재 용량 증량 파트를 진행 중인 미국 임상 1상에서도 효능이나 독성 면에서 모두 좋은 성과를 보이고 있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고 한다.

 

T세포 활성화를 돕는 4-1BB 항암효과가 우수한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단독항체로 투여할 경우 나타나는 높은 독성 부작용이 한계점으로 지적된다. 하지만 개의 항체로 이루어진 ABL503 이중항체의 경우 PD-L1 발현하는 암세포 주변 면역세포에서 4-1BB 활성화될 있기 때문에, 종양미세환경에서만 선택적 T세포 활성화를 통해 4-1BB 독성 부작용을 최소화하는 것이 가능하다는 해석이다.

 

에이비엘바이오 이상훈 대표는 “4-1BB 기반 그랩바디-T 플랫폼 기술이 적용된 ABL111 미국 임상 1 역시 좋은 경과를 보이고 있다 “ABL503 ABL111 시작으로 ABL103 비롯한 회사의 수많은 그랩바디-T 기반 파이프라인이 새롭게 주목받게 것이다. 이를 통해 T세포 인게이저(T세포 관여) 이중항체 분야를 선두하는 기업으로 나아갈 있을 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에이비엘바이오는 퇴행성뇌질환 신약으로 ABL301에도 적용된 BBB 셔틀 플랫폼 그랩바디-B 이를 활용한 다양한 파이프라인을 개발하고 있으며, 면역항암제 분야에서는 4-1BB 기반 그랩바디-T 기반으로 많은 파이프라인을 개발 중이다. ABL111 미국과 중국에서 임상 1상을 진행하고 있으며, ABL103 올해 임상 1상에 진입할 전망이다. 

목록
이전글
에이비엘바이오, 사노피로부터 2500만弗 규모 마일스톤 수령… ABL301 미국 임상 첫 사람 대상 투여 완료
다음글
에이비엘바이오, 대규모 실적 발표…영업이익, 순이익 모두 흑자전환